옷이 개구려도 공항패션 완성해주는 핵인싸 필수템, 크래쉬 배기지

찌그러진 캐리어를 보고 슬퍼할 바엔


요즘 따라 주변을 둘러보면 해외여행 다니는 사람이 부쩍 많아진 듯 하다. 짧은 국내 여행과는 달리 짐을 꽤 많이 챙겨야 하는 그들 해외여행객에게 있어서 여행용 캐리어는 아무래도 가장 중요한 여행 물품 중 하나일 것이다.

suitcase-pioneer-medium-matte-red_madeindesign_228402_original.jpg

여행용 캐리어는 사실 여행객들에게 짐을 챙길 수 있는 수단으로써 물론 중요하지만, 패션으로써 역시 상당히 중요하다. 여행에 있어서 만큼은 캐리어도 패션의 범주에 포함되기 때문이다.

45567679_1921141694608136_3745290820978075428_n.jpg

그런 와중에 최근 몇몇 여행객들이 굉장히 신박한 디자인의 캐리어를 사용하기 시작했다. 바로 이탈리아의 캐리어 브랜드 ‘크래쉬배기지’. 베네치아의 젊은 디자이너 Prancesco Pavia의 역발상에서 시작된 독특한 아이템이다.

47492912_135981084083090_5457873902282655662_n(1).jpg

새로 산 캐리어도 결국은 여행이 끝나고 난 뒤 어딘가 흠집이 나거나 찌그러 지기 마련이라는 고민에서 시작한 그의 아이디어는 ‘찌그러진 캐리어를 보고 슬퍼할 바엔 처음부터 찌그러진 캐리어를 만들자’라고 생각했다고.

47581627_308764603300634_3790037228334927627_n.jpg

이런 발칙하고 재기발랄한 발상에서 탄생한 캐리어인 탓인지 디자인은 심플함에도 불구하고 색감 등을 통해 톡톡 튀는 매력을 품고 있다. 상단에 박힌 심플한 로고 역시 이제까지의 고민을 날려주듯 시원시원하다.

34464183_213337335946014_8403957650475188224_n.jpg

혹시 여행을 떠나기에 앞서 새로운 캐리어를 장만할 계획이 있는가. 그렇다면 크래쉬배기지는 당신에게 최고의 캐리어가 되어줄 것이다. 그리고 그것은 당신을 그 어떤 공항에서도 핵인싸도 만들어 줄 것이다.

 

 


Like it? Share with your friends!

146

0 Comments

댓글 남기기

You may also lik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