당장 비행기 표 끊게 되는 감성 유럽 사진집,

과거로 인한 상처를 딛고 일어서는 삶의 태동이 주는 감동은 국경을 초월한다.


이탈리아 로마의 사진작가 Benedetta Ristori는 쇠퇴과 허무, 공허를 담아낸다. 2015년부터 2018년까지 진행한 그의 프로젝트 <East>는 이러한 그의 예술관을 잘 함축하고 있다. 소련 붕괴 후의 동유럽에서 그는 무엇을 보고 싶었던걸까.

26152057_1741307405943615_8077497078932045824_n.jpg

그를 동유럽으로 이끌었던 것은 냉전 시대 발칸반도와 동유럽의 건축물이었지만 불가리아, 세르비아, 루마니아 등을 여행하며 그가 본 것은 붕괴된 사회주의의 잔해와 그 속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의 활기찬 모습이 공존하는 아이러니한 광경.

26386605_524907574568963_8209415788247908352_n.jpg

차갑기 그지없고 건조하면서도 강렬한 자연과 동유럽 특유의 건축물이 풍기는 분위기가 한 데 어우러져 다채로운 서사를 만들어내는 신비로운 곳. 그리고 그 안에는 무엇보다도 미래를 희망하며 삶을 살아가는 사람들이 있었다.

26157701_2015916118693647_5460726672602955776_n.jpg

한편 도시에만 집중하기보다는 자연 요소를 함께 넣으려는 그의 노력은 기존 서구권과는 확연히 대비되는, 동유럽에서만 느낄 수 있는 고요함과 색감이 주는 아름다움을 고스란히 보는 이들로 하여금 충분히 느낄 수 있게 하였다.

26404579_1677640648963500_6815216408364843008_n.jpg

Benedetta는 이 프로젝트를 진행함으로써 미지의 공간에 머물러 있던 동유럽을 다시, 제대로 바라보게 했다. 비치는 풍경이나 분위기는 다르더라도 안을 채우고 있는 사람은 별반 차이가 없다는 것을 프로젝트는 말하고 있다.

28154464_135400793947878_4020295946918166528_n.jpg

<East> 프로젝트는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종이책으로도 출판되었는데, 이는 유럽 뿐만 아니라 미국, 일본 등의 여러 나라에서도 큰 호응을 얻었다. 과거로 인한 상처를 딛고 일어서는 삶의 태동이 주는 감동은 국경을 초월한다.


Like it? Share with your friends!

123

0 Comments

댓글 남기기

You may also like